작성일
2022.05.19
작성자
총관리자
조회수
369

[국민일보] 여의도순복음교회, 한세대에 20억 지원


 

 

[국민일보 박재찬 기자]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목사)는 17일 한세대에 발전기금 20억원을 전달했다. 이영훈 목사는 이날 경기도 군포 한세대 대강당에서 열린 발전기금 전달식에서 “지금 우리는 코로나19와 세계적 기후 위기, 우크라이나 전쟁 등으로 시대의 전환기에 서 있다”면서 “이러한 때에 한세대가 거룩한 꿈과 희망을 품고 하나님의 대학으로 빛을 발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정일 총장직무대행은 “발전기금을 디딤돌 삼아 변화와 혁신의 동력을 일으켜 기독교 명문 사학으로 거듭나겠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앞서 여의도순복음교회는 코로나 팬데믹 기간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와 함께 코로나 극복 장학금 4억9000만원을 전달했다. 또 2022학년도 학부 신입생 모집을 앞두고 전체 신입생에게 ‘반값 등록금’과 대학원 신학 전공 석·박사 과정 신입생 장학금 16억 2000만원을 전달했다. 이를 통해 올해 신입생 100% 충원 목표를 달성하는 데 기여했다.

 

출처: 국민일보 https://www.kmib.co.kr

[원본링크] - https://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924245959&code=23111111&cp=nv

첨부파일
첨부파일이(가) 없습니다.